靑 "北 계속 상황 악화시키면 강력 대응할 것임을 '엄중 경고'"
상태바
靑 "北 계속 상황 악화시키면 강력 대응할 것임을 '엄중 경고'"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0.06.16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는 오늘 북측이 2018년 판문점선언에 의해 개설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건물을 일방적으로 폭파한 것에 대해 강력한 유감을 표명하고 이로 인해 발생하는 모든 사태의 책임이 전적으로 북측에 있음을 분명히 하며, 북측이 상황을 계속 악화시키는 조치를 취할 경우 우리는 그에 강력히 대응할 것임을 엄중히 경고했다.

(서울=뉴스1) 박정호 기자 = 김유근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이 16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 관련 NSC 상임위 긴급회의 결과 브리핑을 하고 있다.

정부는 오늘 북측이 2018년 판문점선언에 의해 개설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건물을 일방적으로 폭파한 것에 대해 강력한 유감을 표명하고 이로 인해 발생하는 모든 사태의 책임이 전적으로 북측에 있음을 분명히 하며, 북측이 상황을 계속 악화시키는 조치를 취할 경우 우리는 그에 강력히 대응할 것임을 엄중히 경고했다. 2020.6.16/뉴스1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