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훈 목사와 논의하는 이낙연 대표
상태바
이영훈 목사와 논의하는 이낙연 대표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0.12.14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의도순복음교회와 명성교회, 사랑의교회, 광림교회, 강남침례교회 등 국내 5개 대형교회들은 기도원, 수양관 등의 보유시설을 코로나19 확진자 및 자가격리자들을 위한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기로 했다.

(서울=뉴스1) 신웅수 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왼쪽)와 이영훈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목사가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CCMM빌딩에서 열린 코로나19 병상확보를 위한 민간협력 방안 간담회에서 대화하고 있다.

여의도순복음교회와 명성교회, 사랑의교회, 광림교회, 강남침례교회 등 국내 5개 대형교회들은 기도원, 수양관 등의 보유시설을 코로나19 확진자 및 자가격리자들을 위한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기로 했다. 2020.12.14/뉴스1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