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J열방센터 누적 확진 713명…미검사자 아직 1300여명
상태바
BTJ열방센터 누적 확진 713명…미검사자 아직 1300여명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1.01.14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 부본부장은 "아직도 1300여명이 검사를 받지 않고 있다. BTJ열방센터 방문자들은 온 국민이 평범한 일상을 회복하기 위해 희생을 치르고 있는 엄중한 상황임을 유념해달라"며 "힘든 노력이 헛되는 일이 없도록 조속히 검사를 받아달라"고 요청했다.
14일 경북 상주시 화서면 상용리 봉황산 끝자락에 위치한 BTJ열방센터. 2021.1.14/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서울=뉴스1) 이형진 기자,음상준 기자,김태환 기자 = 경북 상주 BTJ열방센터(인터콥선교회) 관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확진자가 지난 13일 오후 6시 기준 713명으로 늘었다. 아직까지 검사를 받지 않은 사람도 1300여명에 달하는 상황이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14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BTJ열방센터에서는 지금까지 총 713명 확진자가 발견됐고, 방문 추정 자가 229명, 추가 전파가 484명"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방역당국이 파악한 바에 따르면 BTJ열방센터 관련 방문자는 3000여명(허위 연락처 등록 등으로 변동 가능)으로 추정되며, 이중 검사 결과가 미등록된 사람은 1330명(44.3%)에 달했다.

BTJ열방센터 방문자들은 상당수가 휴대전화를 꺼놓거나 방문 사실을 부인하는 등 역학조사에 비협조적 태도를 보이고 있다. 이에 대해 국민건강보험공단은 BTJ열방센터에 구상권 청구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권 부본부장은 "아직도 1300여명이 검사를 받지 않고 있다. BTJ열방센터 방문자들은 온 국민이 평범한 일상을 회복하기 위해 희생을 치르고 있는 엄중한 상황임을 유념해달라"며 "힘든 노력이 헛되는 일이 없도록 조속히 검사를 받아달라"고 요청했다.

Like Us on Facebook
 BTJ열방센터,구글어스로 본 인터콥선교센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