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대변인에 20대 임승호·양준우 선발
상태바
국민의힘 대변인에 20대 임승호·양준우 선발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1.07.06 0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후 서울 중구 TV조선 스튜디오에서 열린 국민의힘 대변인 선발을 위한 토론배틀 '나는 국대다(국민의힘 대변인이다)' 결승전에서 이준석 대표와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결승전에서 임승호 씨가 총 점수 1058점으로 1위, 양준우 씨가 1057점으로 2위를 차지하며 국민의힘 대변인으로 활동하게 됐다.

(서울=뉴스1) 국회사진취재단 = 5일 오후 서울 중구 TV조선 스튜디오에서 열린 국민의힘 대변인 선발을 위한 토론배틀 '나는 국대다(국민의힘 대변인이다)' 결승전에서 이준석 대표와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결승전에서 임승호 씨가 총 점수 1058점으로 1위, 양준우 씨가 1057점으로 2위를 차지하며 국민의힘 대변인으로 활동하게 됐다. 각각 3, 4위를 차지한 김연주, 신인규 씨는 상근 부대변인으로 활동하게 된다. 왼쪽부터 배현진 최고위원, 전여옥 전 의원, 신인규, 임승호, 양준우 대변인, 이준석 대표. 2021.7.5/뉴스1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