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감사의 달 맞아 교계원로 초청 오찬
상태바
한교총, 감사의 달 맞아 교계원로 초청 오찬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2.05.13 2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는 “천국에는 장로교인도 감리교인도 침례교인도 없다”는 말로 인사를 시작해 “한교총은 2017년 한국교회교단장협의회의 결의로 교단연합기관을 표방하며 출발하여 현재의 모습을 갖추며 발전하고 있으며, 현직 총회장 중심으로 조직을 운영하는 점을 보완하기 위해 연합활동에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신 회원 교단 원로들을 초청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한교총 명예회장, 회원교단 교단장과 총무, 교단에서 추천한 증경총회장 등이 참석했다.

한국교회총연합(이하 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이 5월 감사의 달을 맞이하여, 12일 11시 앰배서더호텔 연회장에서 회원 교단 총회장과 원로들을 초청해 ‘감사초청오찬’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한교총 명예회장, 회원교단 교단장과 총무, 교단에서 추천한 증경총회장 등 약 100명이 초청되었으며, 한교총의 사역보고와 연합운동에 협력해 준 것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달했다.

Like Us on Facebook
인사하는 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 

이번 행사를 주최한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는 “천국에는 장로교인도 감리교인도 침례교인도 없다”는 말로 인사를 시작해 “한교총은 2017년 한국교회교단장협의회의 결의로 교단연합기관을 표방하며 출발하여 현재의 모습을 갖추며 발전하고 있으며, 

현직 총회장 중심으로 조직을 운영하는 점을 보완하기 위해 연합활동에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신 회원 교단 원로들을 초청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자리를 마련했다”며, “교단장들과 실무를 맡고 있는 교단총무 사무총장들이 낮은 자세로 한마음이 되어 연합운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본회 공동대표회장인 김기남 목사의 인도로 진행된 예배는 공동대표회장 이상문 목사의 기도와 명예회장 김선규 목사의 설교, 명예회장 최기학 목사의 축도로 진행되었으며, 공동대표회장인 고명진 목사가 진행한 2부에서는 초청인사를 각각 호명하여 인사하게 하고, 한교총 홍보영상 시청, 기감 전 감독회장 전용재 감독과 명예회장 장종현 목사의 인사 순서로 진행했다. 출처 : 한교총 사무처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