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 외교부장관 한국교회총연합 류영모 대표회장 방문.
상태바
박진 외교부장관 한국교회총연합 류영모 대표회장 방문.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2.07.11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영모 대표회장은 “전환기에는 전환기적 사고를 가지고 대처해야 하는데 장관님이 계셔서 다행”이라고 인사하고, 주변 국가들과의 외교와, 이슬람권과 상호주의 원칙에 따른 관계 설정과 우리 국민 보호 문제, 차별금지법 등에 대하여 폭넓게 언급했다.
한교총 류영모 대표회장과 박진 외교부 장관 담소하고 있다. 사진 한교총제공
한교총 류영모 대표회장과 박진 외교부 장관 담소하고 있다. 사진 한교총제공

박진 외교부장관이 7월 11일(월) 오후 한국교회총연합(이하 한교총)을 인사차 방문해 류영모 대표회장(예장통합 총회장)과 김기남 공동대표회장(예장개혁 총회장)이 환담했다.

Like Us on Facebook

이 자리에서 류영모 대표회장은 “전환기에는 전환기적 사고를 가지고 대처해야 하는데 장관님이 계셔서 다행”이라고 인사하고, 주변 국가들과의 외교와, 이슬람권과 상호주의 원칙에 따른 관계 설정과 우리 국민 보호 문제, 차별금지법 등에 대하여 폭넓게 언급했다.

이에 대하여 박 장관은 “세계정세가 불안한 가운데, 국제사회에서는 자유, 평화, 번영에 있어서 대한민국에 거는 기대가 큰 상황이다. 

이런 상황에서 더욱 많이 소통하도록 하겠다.”며, “한국교회의 조언을 경청하면서 업무에 참고하여 최선을 다하겠으며, 대한민국이 국제사회에서 존경받고 역할과 책임을 다하는 나라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다고 인사했다.

이 자리에는 외교부에서는 견종호 공공문화외교국장과 최문희 사무관이, 한교총에서는 신평식 사무총장과 정찬수 법인사무총장이 배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