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총, 25대 대표회장 이수형 목사 취임
상태바
강기총, 25대 대표회장 이수형 목사 취임
  • 박동현 기자/이대웅 기자 
  • 승인 2024.05.06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명환 직전대표회장은 “김진태 도지사님과 신경호 교육감님이 행사 때마다 잘 참석해 주셔서 힘이 됐다”며 “전국 광역시 각 기독교연합회들 중 우리 강기총이 가장 잘 된다. 모든 분들이 잘 협력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김진태 도지사는 이임하는 양명환 직전대표회장에게 감사패와 꽃다발을 전했다.
왼쪽부터 양명환 직전대표회장, 김진태 도지사, 신경호 교육감, 이수형 대표회장.

강원특별자치도기독교총연합회 25대 대표회장에 이수형 목사(순복음춘천교회)가 취임했다.

Like Us on Facebook

4월 29일 춘천세종호텔에서 열린 이·취임예배에서 취임사를 전한 이수형 대표회장은 “강원도가 특별자치도로 전환되면서 교회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며 “특별자치도 안에서 교회가 잘 자리잡아, 위상이 높아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수형 대표회장은 “코로나 사태를 지나면서 가장 어려울 때 우리 18개 강원시군 기독교연합회가 협력해 전국17개 광역시도기독교연합회 중 가장 좋은 모델을 제시했다”며 “김진태 도지사님, 신경호 교육감님, 국회의원님들과 함께 협력하는 좋은 모델이 되게 하신 것은 특별한 은혜”라고 말했다.

이 대표회장은 “우리나라의 영적 부흥이 원산에서부터 시작된 것처럼, 강원도 교회들이 다시 한 번 이런 중요한 일을 해야 한다”며 “사회는 갈등 구조로 치닫고 있지만, 강원도는 연합하여 좋은 모델로 전국 17개 광역시도에 영향을 끼치는 특별한 은혜를 부어주실 줄 믿는다”고 피력했다.

특히 “우리나라의 가장 큰 위기는 저출산과 돌봄 문제”라며 “강원도 교회들이 육아부터 방과후교실 등 돌봄의 중심이 된다면, 저출산뿐 아니라 다음 세대를 세워가는데 큰 역할을 감당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또 “강원도 지역연합회 모두가 하나 되어 복음통일의 중심이 돼야 한다”며 “강원도와의 정기 기도회, DMZ 문화제 등을 통해 시군연합회 및 도민들과의 화합을 위해 겸손히 잘 섬기겠다”고 덧붙였다.

▲이수형 신임 대표회장이 취임사를 전하고 있다.
이수형 신임 대표회장이 취임사를 전하고 있다.

대표회장 이·취임예배는 유화종 사무총장 사회로, 순복음춘천교회 비전스쿨 V·C·A의 축하공연, 류배형 목사의 기도, 양명환 직전대표회장의 이임사 등이 진행됐다.

양명환 직전대표회장은 “김진태 도지사님과 신경호 교육감님이 행사 때마다 잘 참석해 주셔서 힘이 됐다”며 “전국 광역시 각 기독교연합회들 중 우리 강기총이 가장 잘 된다. 모든 분들이 잘 협력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김진태 도지사는 이임하는 양명환 직전대표회장에게 감사패와 꽃다발을 전했다.

이·취임예배에 앞서 개회예배와 제25차 정기총회가 있었다. 우민종 목사 사회로 시작한 개회예배는 조기훈 목사의 기도, 윤수길 목사가 성경봉독, 양명환 직전대표회장이 ‘하나님의 소원’이라는 제목으로 메시지를 전했다.

특별기도 시간에는 백창곤 목사, 김영철 목사, 최남식 목사가 각각 대표로 기도했고, 이동민 목사의 헌금기도를 했다.

정기총회는 김태영 목사의 기도로 시작돼 서기에 조성복 목사를 선출하고, 서기가 58명의 참석을 보고하니 개회가 선언됐다. 회순채택은 임시보고로 받고, 전 회의록 낭독, 경과보고, 감사보고, 결산보고, 회칙개정, 신구임원교체 순으로 진행됐다.

신 임원으로 대표회장 이수형 목사, 상임회장 최헌영 목사, 사무총장 유화종 목사, 사무차장 이상훈 오순환 김훈 목사, 상임총무 김혁 장동창 김수한 목사, 서기 조성복 목사, 회계 김병남 목사, 감사 한균 김미열 목사로 조직됐다.

2024년도 강원특별자치도 지역별연합회 회장단은 다음과 같다. 춘천 손학균 목사(춘천석사교회), 홍천 서치호 목사(홍천중앙감리교회), 철원 명경근 목사(김화제일교회), 인제 차필순 목사(화평교회), 화천 최남식 목사(명성장로교회), 양구 임병광 목사(해안중앙교회),

원주 우민종 목사(중앙그리스도의교회), 횡성 조기훈 목사(갑천감리교회), 영월 안봉엽 목사(영월영락교회), 정선 손호경 목사(고양리장로교회), 평창 조장환 목사(평창중앙감리교회), 태백 백창곤 목사(예안교회), 강릉 김용철 목사(새능력침례교회), 삼척 함영복 목사(덕산교회), 동해 황성철 목사(임마누엘장로교회), 속초 이동민 목사(온누리평화교회), 양양 윤수길 목사(철산장로교회), 고성 박동신 목사(천진중앙교회).

출처 :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61350?utm_source=dable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