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후 관리> 나이들면서 환영받는 삶의 태도
상태바
<노후 관리> 나이들면서 환영받는 삶의 태도
  • 박동현기자
  • 승인 2017.01.20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제나 밝고 유쾌한 분위기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지혜롭고 활달한 노인은 주변을 활기차게 만든다. 짧으면서도 곰삭은 지혜의 말에다 독창적인 유머 한 가지를 곁들일 수 있으면 더 바랄 것이 없다.
▲ 노후, 준비없는 안전한 삶은 없다. 매력적인 노후도 자기 하기 나름이다.

1. Clean Up (청결하게)나이 들수록 집과 환경을 모두 깨끗이 해야 한다. 분기별로 주변을 정리 정돈하고, 필요 없는 물건을 과감히 덜어내야 한다. 귀중품이나 패물은 유산으로 남기기 보다는 살아 생전에 선물로 주는 것이 효과적이고 받는 이의 고마움도 배가(倍加)된다.

Like Us on Facebook

2. Dress Up (옷차림) 항상 용모를 단정히하고 구질구질하다는 소리를 듣지 않도록 해야 한다.젊은 시절에는 아무 옷이나 입어도 괜찮지만,나이가 들면 비싼 고급 옷을 입어도 좀처럼 태(모양)가 나지 않는 법이다.

3. Shut Up (말 수 줄이기) 말하기 보다는 듣기를 많이하라는 주문이다. 노인의 장광설과 훈수는 모임의 분위기를 망치고 사람들을 지치게 만든다. 말 대신 박수를 많이 쳐 주는 것이 환영받는 비결이다.

4. Show Up (존재감 관리) 회의나 이런 저런 모임에 부지런히 참석하라. 집에만 칩거하며 대외 활동을 기피하면 정신과 육체가 모두 병든다. 익숙한 모임보다는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는 이색 모임이 더 좋다.

5. Cheer Up (응원) 언제나 밝고 유쾌한 분위기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지혜롭고 활달한 노인은 주변을 활기차게 만든다. 짧으면서도 곰삭은 지혜의 말에다 독창적인 유머 한 가지를 곁들일 수 있으면 더 바랄 것이 없다.

6. Pay Up (남 대접) 돈이든 일이든 자기 몫을 다 해야 한다. 지갑은 열수록, 입은 닫을수록 대접을 받는다. 우선 자신이 즐겁고, 가족과 아랫 사람들로부터는 존경과 환영을 받게 될 것이다.

7. Give Up (내려놓기) 포기할 것은 과감하게 포기하라. 가장 중요하다. 이제껏 내 뜻대로 되지 않은 세상만사와 부부/자식 문제가 어느 날 갑자기 변하지는 않는다. 되지도 않을 일로 속을 끓이느니 차라리 포기하는 것이 심신과 여생을 편안하게 한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