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출근 직후, "컴퓨터 켜기 전 인터넷 차단하세요"
상태바
월요일 출근 직후, "컴퓨터 켜기 전 인터넷 차단하세요"
  • 왕해나 기자
  • 승인 2017.05.15 0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랜섬웨어 ‘워너크라이’ 피해 확산 방지책 내놔
▲ ⓒ게티이미지코리아 photo@focus.kr

(서울=포커스뉴스) “월요일 컴퓨터 켜기 전 인터넷 차단하세요” 전 세계 100여개 나라의 병원과 기업 등의 컴퓨터가 동시다발적으로 랜섬웨어 ‘워너크라이(WannaCry)’ 공격을 받은 가운데, 정부가 국내 피해 확산을 막기 위한 매뉴얼을 제시했다.

Like Us on Facebook

미래부창조과학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워너크라이 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대국민 행동요령을 14일 권고했다.

먼저 개인·직원들은 윈도우 보안패치가 안된 경우 △컴퓨터 부팅전 인터넷을 차단하고(랜선 연결 제거) △SMB 포트를 차단한 후(프로토콜 비활성화) △인터넷에 연결해 윈도우 보안패치 및 백신 업데이트 등의 순서로 진행하는 것이 추가적 감염 피해를 막을 수 있다. SMB(Server Message Block)는 파일·장치를 공유하기 위해 사용되는 통신 프로토콜을 말한다. 

기업에서는 랜섬웨어 유입 및 확산을 차단할 수 있도록 보안조치를 적극 시행하고 랜섬웨어 감염 등 피해가 발생한 경우 KISA로 즉시 신고해야 한다.

송정수 미래부 정보보호정책관은 “아직까지 국내 피해는 소규모로 파악되고 있으나 기업들의 근무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월요일은 대규모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높다”면서 “이번 랜섬웨어 피해 확산 차단을 위해 개인·기업의 행동요령을 적극 시행하는 한편, 평상시에도 기본적인 보안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본사협약 포커스뉴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