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령충만 일상이 되다_ 존 웨슬리
상태바
성령충만 일상이 되다_ 존 웨슬리
  • 박진일
  • 승인 2015.06.18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5세 옥스포드 출신 사역자, 어느날 평신도가 더듬거리며 루터의 로마서 주석을 읽는 소리를 듣고 회심
▲ 존 웨슬리

IVF일상생활사역연구소는 종교개혁기념주간을 기점으로 "일상생활사역주간"을 정하고 여러 가지 이벤트 등을 통해 일상생활의 영성과 사역 신학을 강조하는 시간을 갖고 있습니다. 평일의 삶 속에서 하나님 나라 백성으로 살아가는 것이야 말로 종교개혁이 성취하지 못한 미완의 영역이라 믿기 때문입니다. 금년의 일상생활

Like Us on Facebook

사역주간 슬로건은 "성령충만, 일상이 되다"입니다. 감정적으로 고양된 상태나 신비한 능력을 갈망하는 것을 넘어 우리의 평범한 삶에 함께하시는 성령님의 임재를 경험하는 시간이 되시길 기도합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