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성유전학과 야곱의 지혜

후성유전학(epigenetics)은 선천적인 돌연변이가 아닌, 후천적으로 음식, 생활 습관, 스트레스 등이 DNA에 영향을 주어 사람의 질병을 일으키거나 다음 세대에 까지 영향을 주는 것을 연구하는 최신 학문을 말한다. 박동현 기자l승인2017.12.04 16:4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후성유전학 이미지,선천적인 조건에 후천적인 생활 음식 스트레스 등이 영향을 준다는 신학설 

2003년 인간게놈프로젝트가 완성되었고 30억개의 염기서열의 비밀이 풀렸을 때만해도 이제 모든 질병의 원인이 밝혀지고 질병을 극복할 수 있다고 생각했었다.

Like Us on Facebook

그러나 인간의 질병이나 운명은 유전적으로 결정되어 있는 것만은 아니고 살아가면서 경험하는 모든 환경적인 요소에 의해 바뀌어 가는데 이를 포스트게놈이라하며 그것을 설명하는 대표적인 개념이 후성유전학이라 한다.

즉 후성유전학(epigenetics)은 선천적인 돌연변이가 아닌, 후천적으로 음식, 생활 습관, 스트레스 등이 DNA에 영향을 주어 사람의 질병을 일으키거나 다음 세대에 까지 영향을 주는 것을 연구하는 최신 학문을 말한다.

후생유전학의 한 분야 중 산모일 때 먹는 음식에 따라 자녀의 질병이 결정된다는 태아 재프로그램 (fetal reprograming) 이라는 개념이 있다.

보통 어른들이 태교를 강조하고 산모의 음식과 정서를 신경 쓰는 것이 자녀에 좋은 영향을 준다는 것이 그 분들의 오랜 경험과 지혜로 내린 결론인데 이 것이 현대의학에서 유전학적으로 증명되는 것이다.

대표적인 연구로 임신한 엄마 쥐에 각기 엽산의 양이 다른 음식을 먹였더니 자녀 쥐의 피부색이 검거나 얼룩무늬 혹은 희거나 노란 피부를 보였다.

일반적으로 아구티 쥐에서는 검거나 얼룩무늬(아롱진) 피부의 쥐를 건강하거나 오래 사는 쥐, 노란 피부의 쥐는 암, 당뇨 등 여러 질병에 걸린 쥐라 판단한다. 이 연구를 통해 산모 때 먹는 특정 음식과 스트레스 등의 환경이 엄마 쥐 뿐 아니라 후세대의 DNA에 영향을 주어 질병을 결정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성경에서도 이와 비슷한 장면이 나온다. 야곱이 장인 라반과 헤어질 때 재산을 분배하기 위해 엉뚱한 제안을 하는데 흔하지 않은 새로 태어난 양과 송아지의 피부가 아롱(얼룩)지면 자신의 것으로 하고 정상적인 피부로 태어나면 장인의 것으로 한다는 제안을 하는데 돌연변이가 태어날 가능성이 적으므로 장인은 이 제안을 받아드린다.

그 후 야곱은 임신한 양에게 살구와 단풍나무를 먹이는데 살구는 엽산이 풍부한 대표적인 과일이다.

앞의 실험대로 엽산이 풍부한 음식을 먹은 양은 얼룩지고 검은 양을 낳고 얼룩 양은 유전적으로 우성이라 계속 자손이 얼룩 양으로 번창한다. 이런 방식으로 야곱은 라반의 양 대부분을 차지하게 된다.

야곱이 후성유전학의 원리를 알았을 리는 없었겠지만, 임신 중에 무엇을 먹는지가 후손의 질병을 결정하는 지를 경험하고 깨닫는 지혜가 있었을 것이다.

▲ 김경철 박사

사람의 특징이나 질병은 태어날 때부터 정해지지기도 하지만 (nature), 살아가면서 만들어지기도 하는 것이다 (nurture).  설사 우리가 좋은 유전자를 타고 났든 그렇지 않든, 매일의 일상에서 건강한 음식을 먹고, 음주, 흡연, 스트레스를 멀리하며 적절한 운동과 수면을 통해 더욱 건강한 몸을 만들어가는 것이 참된 지혜임을 알도록 하자.

영적인 건강함도 마찬가지이다. 우리는 은혜로 구원을 받았지만 날마다 일상의 경건 훈련을 통해 그 구원을 완성해나가야 하는 것이다. 아울러 우리들의 자손들의 영적 건강함도 부모의 후성유전학적 건강한 삶을 통해 전승됨을 믿고 더욱 본이 되는 삶을 살아야 할 것이다. 

정보제공: 테라젠 바이오 유전체 사업 본부장 031-888-9320, 광교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A동 4층

강남 미즈메디 병원 안티에이징 클리닉 02-3467-3830, 강남구 대치동 1021-4 


박동현 기자  p7650100@hanmail.net
<저작권자 © 목장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19(연지동)한국기독교회관 603호  |  대표전화 : 02)765-0100  |  사업자 : 130-97-00048
등록번호 : 서울 ,아03739  |  등록일 : 2015.05.05  |  이사장 : 이규곤  |  발행인·편집인 : 박동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동현
Copyright © 2017 목장드림뉴스. All rights reserved.  |  이메일 : p765010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