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안보리에 대북제재 완화 안건으로 올릴수도"
상태바
러시아 "안보리에 대북제재 완화 안건으로 올릴수도"
  • 박동현 기자
  • 승인 2019.04.15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르게이 네베로프 러시아 하원 부의장 <출처=위키피디아> © 뉴스1

(서울=뉴스1) 이창규 기자 = 러시아 의원들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대북제재 완화를 안건으로 발의할 가능성이 제기됐다.

Like Us on Facebook

14일(현지시간) 타스통신에 따르면, 북한을 방문한 세르게이 네베로프 러시아 하원 부의장은 "북한은 지난해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3차 전원 회의에서 핵실험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 발사를 중단하기로 결정했다"며 "이러한 북한 지도부의 조치는 최소한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제재 완화에 대한 대화가 시작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대북제재와 관련한 대화가 안보리에서 계속 유지되어야 한다고 생각하며 이 사안을 제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 사안이 평양에서 가진 대표단 회의에서도 논의되었다고 덧붙였다.

네베로프 부의장은 또한 북한이 핵무기를 공격적으로 사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현재 북한은 자신들을 공격적으로 핵무기를 사용하길 원하는 국가로 여기지 않고 있다"며 "북한 지도부는 핵무기가 선제타격용이 아닌 억제용이라고 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북한 지도부가 취한 조치들은 지난해 제3차 전원 회의 당시 핵 및 ICBM 실업에 대해 내린 결정을 계속 이행해 나갈 계획임을 보여준다"며 "이는 안보리에서 대북제재 완화에 대한 대화를 유지할 수 있도록 해준다"고 강조했다.

네베로프 부의장은 '북러 경제·문화협력협정' 체결 70주년을 기념해 러시아 의회 대표단을 이끌고 북한을 방문 중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