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형유산 이야기, 재미있는 온·오프라인 강연으로 만나보세요"
상태바
"무형유산 이야기, 재미있는 온·오프라인 강연으로 만나보세요"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1.05.07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연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고 책마루 누리집 또는 전화로 사전 신청하면 된다. 현장 강연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5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온라인 강연은 사전 신청 시 당일 유튜브 채널로 바로 들어갈 수 있는 온라인 주소를 문자메시지로 발송할 예정이다.
책마루 강연 리플렛.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 제공

(서울=뉴스1) 윤슬빈 기자 =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책마루 인문학 강연' 문화프로그램을 오는 11일부터 7월20일까지 온라인 강연 4회, 현장 강연 2회로 총 6회 시행한다.

'책마루 인문학 강연'은 지역민들에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8년부터 진행 중인 문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일상에 깃든 무형문화유산'을 주제로 음악, 영화, 문자와 만난 다양한 무형유산 이야기를 재미있고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전할 예정이다.

온라인 강연은 유튜브 '국립무형유산원 디지털 아카이브 채널'에서 강연일 오후 8시에 실시간 중계로 시행하며 Δ한국인의 삶과 소리(5.11, 국악인 박애리) Δ아리랑 유랑단, 걸어 다니는 한국(5.18, 아리랑 유랑단장 문현우) Δ한국 영화 속 무형유산(6.1, 영화평론가 강유정) Δ필체 속 운명(7.20, 변호사 구본진)을 진행한다.

현장 강연은 국립무형유산원 소공연장(전라북도 전주시)에서 강연일 오후 6시 30분에 시행하며 Δ한복, 입어서 자세가 자태가 되는 옷(6.15, 한복 디자이너 이혜순) Δ훈민정음, 세상에 나오다(7.6, 전북대학교 교수 신동원)를 연다.

강연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고 책마루 누리집 또는 전화로 사전 신청하면 된다. 현장 강연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5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온라인 강연은 사전 신청 시 당일 유튜브 채널로 바로 들어갈 수 있는 온라인 주소를 문자메시지로 발송할 예정이다.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