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민주주의 봄 응원"…고창군 ‘1청원 1티셔츠’ 구매 운동
상태바
"미얀마 민주주의 봄 응원"…고창군 ‘1청원 1티셔츠’ 구매 운동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1.05.26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5.18 민주화운동의 아픈 역사를 경험한 민주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미얀마의 평화가 조속히 찾아오길 바란다”며 “‘1청원 1티셔츠’ 구매운동이 미얀마 유학생들에게 적게나마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전북지역에 거주하는 미얀마인은 830여명으로 고창군에는 17명의 미얀마인이 거주하고 있다.
고창군청 직원들이 26일 미얀마 돕기 티셔츠 구매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 뉴스1

(고창=뉴스1) 박제철 기자 = “미얀마 민주주의 봄날을 응원합니다.” 전북 고창군청 공무원들이 ‘미얀마 사랑 티셔츠 구입’ 캠페인을 펼치며 미얀마의 봄을 응원했다.

고창군과 고창군공무원노조는 최근 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와 국제선교단체 행복한아시아의 미얀마 티셔츠 캠페인에 800여명의 공무원들이 함께해 힘을 보탰다고 26일 밝혔다.

현재 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와 국제선교단체인 행복한아시아는 미얀마 사랑 티셔츠 제작·판매 캠페인을 열고 있다. 수익금으로 전북지역 미얀마 유학생 98명의 생활비를 지원하고, 미얀마 본국 주민들에게 의료·방역물품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에 고창군과 공무원노조도 ‘1청원 1티셔츠 구매운동’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민주주의 쟁취를 위해 군부의 총탄에 맞선 미얀마 국민과 유학생들에게 힘을 보탰다.

안남귀 공무원 노조 위원장은 “5·18 민주화운동으로 실현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가 미얀마 국민들의 민주주의를 앞당기는 큰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5.18 민주화운동의 아픈 역사를 경험한 민주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미얀마의 평화가 조속히 찾아오길 바란다”며 “‘1청원 1티셔츠’ 구매운동이 미얀마 유학생들에게 적게나마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전북지역에 거주하는 미얀마인은 830여명으로 고창군에는 17명의 미얀마인이 거주하고 있다.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