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관문화훈장에 박서보·이어령
상태바
금관문화훈장에 박서보·이어령
  • 박동현 기자
  • 승인 2021.10.21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는 올해 문화예술 발전 유공자로 '문화훈장' 수훈자 17명, '대한민국 문화예술상' 5명,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 8명, '예술가의 장한 어버이상' 5명 등 총 35명을 선정했다. 시상식은 오는 22일 오후 2시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열린다.
이어령 이화여대 명예석좌 교수(왼쪽)와 박서보 화백 © 뉴스1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이어령 교수, 박서보 화백 등 문화예술 관계자 35명이 2021년 문화예술 발전 유공자로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는 올해 문화예술 발전 유공자로 '문화훈장' 수훈자 17명, '대한민국 문화예술상' 5명,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 8명, '예술가의 장한 어버이상' 5명 등 총 35명을 선정했다. 시상식은 오는 22일 오후 2시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열린다.

박서보 화백과 이어령 이화여대 명예석좌교수가 가장 큰 영예인 금관 문화훈장을 수훈한다. 박 화백은 '단색화'의 선구자로서 한국미술의 추상화를 세계에 널리 알렸다. 문학평론가 이어령 교수는 시대 변화에 따른 문화적 방향성을 제시하는 한편 교수로 재직하면서 수많은 후학을 양성해 한국문학의 발전에 기여했다.

은관 문화훈장은 Δ추상미술을 개척한 김병기 화백 Δ친일문학 청산을 위해 노력한 김우종 전 덕성여대 교수 Δ국가무형문화재 가야금산조 및 병창 예능보유자인 안숙선 명창 Δ전통 복식 1세대 연구자 고 유희경 전 이화여대 교수 등 4명이 받는다.

보관 문화훈장은 Δ'로보트 태권 브이(V)' 등을 제작한 김청기 애니메이션 영화감독 Δ소설 '분지' 등을 발표한 고 남정현 소설가 Δ'둥글게 둥글게' 등 창작동요 500여 곡과 가곡 100여 곡을 작곡한 고 이수인 작곡가 Δ국가무형문화재 승무 보유자인 고 이애주 전 서울대 명예교수 등 4명이 수훈한다.

옥관 문화훈장은Δ김수자 작가 Δ김인철 건축사사무소 아르키움 대표 Δ백영규 도예가 Δ안중원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이사장 Δ고 엄영자 전 한국발레협회 광주·전남지부장 등 5명이 받는다. 화관 문화훈장은 Δ권대섭 도예가 Δ박용현 두산연강재단 이사장 등 2명이 받는다.

'대한민국 문화예술상'은 Δ박장렬 경남도립극단 예술감독 Δ변종혁 관현맹인전통예술단 예술감독 Δ안상학 시인 Δ허호 허씨비단직물 대표 Δ한지개발원 등 5명(기관)에게 수여된다.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은 8개 부문에서 예술가 8명을 선정했다. Δ공예·디자인 부문 금속공예가 김동현 Δ무용 부문 안무가 김보라 Δ전통예술 부문 국악인 김세윤 Δ음악 부문 소프라노 박하나 Δ미술 부문 전시기획자 심소미 Δ연극 부문 연출가이자 배우 이승원 Δ건축 부문 건축가 이정훈 Δ문학 부문 소설가 정세랑 등이다.

자녀를 훌륭한 예술가로 키운 '예술가의 장한 어버이상' 수상자는 Δ연극연출가 남인우의 어머니 공연식 Δ판화가 이윤엽의 어머니 김학년 Δ시인 박준의 아버지 박상수 Δ뮤지컬 제작자 조윤진의 어머니 서복경 Δ국악인 윤진철 어머니 전정자 등 5명이다.

황희 문체부 장관은 "문화예술의 역할은 지친 마음의 위로가 절실한 때일수록 더욱 커진다"며 "문화예술계가 본연의 활동으로 지친 국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안겨줘 코로나를 극복하고 국민이 화합하는 데 큰 힘이 되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Like Us on Faceboo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