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브넷캠CCTV, 세계최초 무선 LED 전구카메라 출시
상태바
토브넷캠CCTV, 세계최초 무선 LED 전구카메라 출시
  • 이뉴스팀
  • 승인 2015.09.10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영(가명)씨는 어린이집 원장이다. 요즘 어린이집 문제로 신경이 곤두서는 일이 다반사. 며칠 전 한 어린이의 부모가 어린이집에 찾아왔는데 다짜고짜 아이 팔에 상처가 있다며 아동학대가 아니냐며 따지는 일이 있었다.

Like Us on Facebook

절대 아니라고 그랬지만 아이 엄마는 믿지 않는 상황. 다행히 얼마전 CCTV용도로 설치했던 LED전구카메라가 떠올랐다. 촬영된 영상을 확인해보니 같은 반 친구랑 놀다가 긁힌 상처였던 것. 김 원장은 이번일로 메인CCTV를 보완할 수 있는 전구카메라를 좀 더 설치하기로 결정했다.

이찬석(가명)씨는 자신이 운영하는 치과에서 황당한 일을 당했다. 한 중년 여성이 신경치료를 하는데 비용이 많이 나왔다며 따지기 시작한 것. 게다가 자신은 치료를 원하지 않았는데 과잉치료를 했다며 소동을 벌였다. 이 씨는 최근 설치한 전구카메라를 확인했는데 다행히 중년 여성이 치료를 동의한다는 내용이 담긴 영상이 확인됐다. 소동을 벌인 중년 여성은 이 영상을 보자마자 바로 자리를 떴다.

[토브넷캠CCTV, 세계최초 무선 LED 전구카메라 출시]

일단 설치가 간편하다. 전구를 끼우듯이 돌려서 껴주기만 하면 끝. 와이파이(Wi-Fi) 네트워크를 이용해 내부는 물론 외부에서도 실시간으로 촬영되는 영상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폰과 PC 모두 영상 확인이 가능하며 PC를 이용하면 대용량 비디오 파일 녹화도 지원한다.

화질도 선명하다. H.264 고해상도 압축영상포멧을 지원하며 120도 화각으로 넓은 공간을 확인할 수 있다. 야간에는 자동으로 적외선 감지기능이 발동되기 때문에 어두운 곳에서도 문제없이 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마이크로SD카드는 최대 32GB(class10)까지 사용가능하며 제품에 삽입하면 별도의 세팅없이 촬영 영상이 녹화된다.

실제 작동 중 움직임이 감지되면 연결된 스마트폰으로 알림 메시지가 전송되고 또 불빛이 점멸되면서 경보기능이 작동된다. 스마트폰 애플 iOS와 구글 안드로이드 그리고 PC Windows 운영체제를 지원하기 때문에 거의 대부분의 디바이스에서 영상확인이 가능하다

토브넷 무선 LED 전구 카메라는 어린이집이나 가정 내 아이들이나 반려동물 확인용도로 주로 쓰이며 병의원이나 생산공장, 공사현장, 축사, 하우스, 매장 창고, 주차장 등 다양한 곳에서 이용할 수 있다. -여기를 누르시면 자세히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자세한 문의는 02-6925-6338으로 하면 된다. http://whatta.kr/product/detail.html?product_no=100&cate_no=1&display_group=3

* "위 기사는 홍보성기사" 정보로 볼 수 있다.

양심이 마비되고 신뢰가 가파르게 무너지는 세상에 살면서 CCTV가 교통사고sk 강력사고 등의 개결에 결정적 역활을 하여준다. 범인이 거짓말로 벙행을 부인하다가도 CCTV에 기록된 동영상을 들이대면 범행을 인정 할수 밖에 없다. 기술개발에 따라 이 CCTV 시장이 커지고 가격도 저렴해 지면서 스요가 늘고있다. 위 산픔은 설치기 발전적 인듯 하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