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버리고 떠난 이재철 목사 “인생은 ‘모래시계’와 같다”
담임목사 ‘자기 버림’ 없으면, 결국 걸림돌 된다
섬기던 교인들에 걸림돌 되는 일, 어리석지 않나 ‘원로목사’ 이름으로 계속 머물면 과연 유익할까 버리면, 상상 못했던 새로운 차원의 것 갖게 돼한국기독교선교 100주년기념교회를 퇴임하고 경남 거창에 거처를 마련한 뒤 떠난 이재철 목사가 “교회를 개척한 담임목사가 거침없이 떠나가는 ‘자기 버림’이 없으면, 결국 걸림돌이 된다”고 말했다.퇴임 후 4개월여 만에 언론의 취재에 응한 이 목사는 “(자기 버림이 없다면) 평생 자신이 헌신하고 섬기던 교회에 걸림돌이 되고 만다”며 “자신이 섬기던 교인들에게 걸림돌이 되는 일. 그보다 어리석은 일이 어디 있겠나”고 전했다.‘그러나 내가 너희에게 실상을 말하노니 내가 떠나가는 것이 너희에게 유익이라.
세계 최초 5G 휴대폰 이용자 중국서 탄생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세계 최초의 5세대 이동통신(5G) 사용자가 중국 윈난성에서 탄생했다고 중국 언론이 보도했다.환구시보의 영문판인 글로벌타임스는 26일 윈난성 성도 쿤밍에 사는 장카이먀오(여)씨가 차이나 모바일(중국명 중국이통)의 5G 서비스에 처음으로 가입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이에 따라 장씨는 세계 최초의 상업용 5G 사용자가 됐다고 글로벌타임스는 전했다.3월 6일 현재 차이나 모바일은 윈난성에 33개의 5G 기지국을 설치하고, 시범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차이나 모바일은 올해 5G 서비스를 시범 실시한 뒤 내년부터 본격적인 서비스를 할 계획이다
여백
웰다잉. 품위 있게 생을 마감하기
운 겨울이 다가오면서 부고(訃告)가 곳곳에서 들려옵니다. 기술이 발전하고, 의학이 발전하면서 인간의 기대수명이..
교계뉴스종합
여백
여백
여백
목장드림방송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19(연지동)한국기독교회관 603호  |  대표전화 : 02)765-0100  |  사업자 : 130-97-00048
등록번호 : 서울 ,아03739  |  등록일 : 2015.05.05  |  이사장 : 이규곤  |  발행인·편집인 : 박동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동현
Copyright © 2019 목장드림뉴스. All rights reserved.  |  이메일 : p7650100@hanmail.net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