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신천지, 한기총해체요구 멀티 미디어 집회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 앞에서 신천지 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이 한기총 등 교계를 맹비난하는 멀티 집회를 열었다. 이들이 경찰에 집회 인원을 신고한 인원수만 2천여 명이다.경찰 100 여 명이 집회장소 주변과 한국기독교회관 건물안에도 있었고 건물 출입문은 평소와 달리 외부문과 내부문이 반대쪽에만 열리게 하고, 남어지문는 차단남어지 문는 차단하고 출입문 외부와 내부에도 경찰 여러명이 출입자 관리를 하고 있었다. 이 건물에는 한기총이 입주 해 있다.클릭하면 큰 이미지로 볼수 있습니다.큰 이미지 보기 신천지 집회군중 우편에는 고가사다리 차량 높은 곳에서 신천지 홍보팀이 촬영을 하고 있었다.
하나님의 은혜, 실력 그리고 노력
박항서 감독은 이를 잘 알고 있는 듯하다. 그는 성공의 정점에 이를 때 겸손히 자신의 머리를 숙이고 하나님에게 기도한다. 자신에게 은혜를 베푼 하나님께 진정 감사한다.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박항서 감독의 돌풍이 놀랍다. 환갑이 다 된 한 물 간 지도자인 그가 언어가 다르고 관습도 다른 외국에서 거둔 성과여서 더 놀랍다.경기 후 인터뷰하는 모습을 보면 그는 겸손하기 그지없다. 자신을 영웅이 아니고 축구 지도자라고 한다.제자의 발을 마사지해주고 부상당한 선수에게 비즈니스 좌석을 양보한 미담에 대해서도 지도자라면 누구나 다하는 일이라며 특별하게 생각하지 않는다.스즈키컵 우승으로 기업에서 받은 후원금도 베트남 축구 발전과 저소득층을 위해 쾌척했다. 이 역시 베트남 국민들에게 받은 사랑을 갚는 일이라고 대수롭지 않게 생각한다. 그런 그가 우승하는 순간 수고한 동료를 포옹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경기가 시작되기 전, 골이 들어간 후 그리고 시합이 끝난 후 짧은 순간이나 벤치에 앉아 손 모으고 고개 숙이고 기도한다.
여백
웰다잉. 품위 있게 생을 마감하기
운 겨울이 다가오면서 부고(訃告)가 곳곳에서 들려옵니다. 기술이 발전하고, 의학이 발전하면서 인간의 기대수명이..
교계뉴스종합
여백
여백
동영상
여백
목장드림방송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19(연지동)한국기독교회관 603호  |  대표전화 : 02)765-0100  |  사업자 : 130-97-00048
등록번호 : 서울 ,아03739  |  등록일 : 2015.05.05  |  이사장 : 이규곤  |  발행인·편집인 : 박동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동현
Copyright © 2019 목장드림뉴스. All rights reserved.  |  이메일 : p7650100@hanmail.net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