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빌리 그레함 목사 떠나다
20세기 최고의 복음전도자로 불리는 빌리 그래함 목사가 21일 100세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 빌리 그래함 목사는 생전에 전 세계 185개국 2억 명 이상의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했으며, TV와 라디오를 포함하면, 22억 명이 넘는다고 한다.빌리 그래함 목사는 미국인들의 정신적 지주 역할을 하였으며, 미국의 트루먼 대통령을 시작으로, 역대 대통령, 12명의 영적 멘토 역할을 한 것으로도 유명하다.빌리 그래함 목사는 한국과도 깊은 인연을 맺고 있는데, 1952년 12월 6•25전쟁 당시에 부흥집회를 열었고, 이승만 대통령을 만나 전쟁의 참화를 위로하였다.
무엇이 거짓되었는지 증거와 관련 헌법(예장통합)을 참고했다.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거룩하라” 말씀 하시고, 믿는자에게 정직을 요구하시며, “이웃에게 거짓 증거하지 말라” 말씀하시는 하나님 앞과 교회의 성도들 앞에서 정직하지 못한 말을 하는 것은 하나님과 성도 앞에서 부끄러운 일이다.무엇이 거짓되었는지 명성교회의 동영상과 고백인 목사 사문서를 비교해보면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또한 헌법(예장통합)을 개정하기 위해서 어떤 절차가 필요한지 헌법을 참고 발췌한다.명성교회의 수석장로가 주장(동영상)하는 말과 자연인 고백인 목사의 개인문건과 비교해 보면, 이해에 도움이 됩니다. 명성교회 수석 장로가 "101회 총회헌법위원회 해석"이란 말은 101회기 총회 헌법위원회와와 무관한 고백인 목사 개인 문건이다.
여백
여백
종교, 그 ‘악의 평범성’
대형 교회들의 세습은 종교가 ‘구원 클럽’으로 전락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신에 대한 순종’의 이름으로 권력 독점을 신성화하는 종교는 권력의 탐욕과 마찬가지다.10만명의 등록 교인이 있고 교회의 년 예산이 350억 원에 달한다는 한 대형 교회에서 원로 목사가 자신의 아들에게 교회를 세습한 사건이..
교계뉴스종합
여백
여백
여백
목장드림방송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19(연지동)한국기독교회관 603호  |  대표전화 : 02)765-0100  |  사업자 : 130-97-00048
등록번호 : 서울 ,아03739  |  등록일 : 2015.05.05  |  이사장 : 이규곤  |  발행인·편집인 : 박동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동현
Copyright © 2018 목장드림뉴스. All rights reserved.  |  이메일 : p7650100@hanmail.net